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서브비쥬얼

고객센터

CUSTOMER

서브컨텐츠

게시판

휴엠앤씨, 새 사명 ‘첫 발’…화장품·의약품 토탈 패키지 사업 출격

작성자 : 휴엠앤씨
작성일 : 2022-04-08 10:18:38
조회수 : 148

휴엠앤씨, 새 사명 ‘첫 발’…화장품·의약품 토탈 패키지 사업 출격

의료용기 전문 기업 ‘휴베나’ 지분 100% 인수 -

external_image

휴엠앤씨(구 휴온스블러썸)가 사명을 바꾸고 사업 확장에 나서며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휴엠앤씨(대표 김준철)는 지난 7일 공시를 통해 ㈜휴베나의 지분 100%를 양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휴엠앤씨는 휴베나 지분 100%를 인수했으며, 휴베나는 휴엠앤씨의 종속회사로 편입됐다.

휴온스그룹의 관계사였던 휴베나는 유리 앰플, 바이알을 포함한 의료∙제약 분야 원∙부자재를 국내외 주요 제약회사, 연구소 등에 공급하는 의료용기·이화학기구 전문 기업이다. 2021년 매출 246억원, 영업이익 26억원을 기록했다.

휴엠앤씨 관계자는 “화장품과 제약, 의료를 넘나드는 토탈 패키지 전문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첫 걸음으로 휴베나 지분 인수를 추진했다”며 “기존 휴엠앤씨의 주력 사업인 화장품 부자재 분야에서 나아가 의료·제약 패키지 분야의 포트폴리오를 확보함으로써 사업 영역 및 타깃 시장이 대폭 확대되고, 매출 증대와 수익성 개선이 실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중장기적으로는 휴베나의 의료용기 포트폴리오와 휴엠앤씨의 화장품 소품 사업을 연계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화장품·의약품 분야에서 경쟁력 있는 토탈 패키지 전문 기업으로 발전하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앞서 지난 3월 31일 주주총회를 통해 사명을 휴온스블러썸에서 Material(소재)와 Cosmetic(화장품)의 앞 글자를 따 사업 확장성의 의미를 담은 휴엠앤씨(HuM&C)로 변경한 바 있다. 또한, 경영정상화와 더불어 전면적으로 사업 구조를 개편하고 수익성을 개선하기 위해 대표이사에 전문경영인 김준철 전무를 선임했다.

휴엠앤씨는 메이크업 스펀지, 퍼프 등 화장품 소품을 생산, 제조, 수출하는 화장품 부자재 전문기업이다. 국내 유일의 NBR소재 제품을 자체적으로 배합, 생산할 수 있는 원스탑 생산 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외에서 화장품 소품 관련 110여개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고객사로는 아모레퍼시픽, 로레알 등 유수의 화장품 기업들이 있다. 지난 2021년 5월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로 편입됐으며, 경영 정상화 및 거래재개 절차가 진행 중이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6 [보도자료] 휴엠앤씨, 휴베나 흡수합병… “헬스케어 부자재 전문 기업 도약” 휴엠앤씨 2022-04-26
5 [보도자료] 휴엠앤씨, 새 사명 ‘첫 발’…화장품·의약품 토탈 패키지 사업 출격 휴엠앤씨 2022-04-08
4 [보도자료] 휴온스그룹, 全그룹사 전문경영인체제 돌입… 책임경영 강화 휴엠앤씨 2022-04-01
3 [공지사항] 휴온스블러썸 → 휴엠앤씨 사명 변경 휴엠앤씨 2022-04-01
2 [보도자료] 휴온스그룹, 안전보건경영시스템 강화 박차 휴온스블러썸 2021-10-07
1 [공지사항] 휴온스블러썸 홈페이지 OPEN 휴온스블러썸 2021-10-06